바로가기

감자전의 별미 (10)

    • 나마스테
    • 2018.07.11
    • 조회 366
    • 추천 1
    • 신고 0




아침에 일어나자 마자 이불빨래를 했는데
하늘에 먹구름 잔뜩끼여있네요
점심으로 메밀국수와
들어온 감자들이 많아서 아이들과 감자전과 호박전을 만들었어요
바삭바삭 쫀득쪽득한 맛이 매력적입니다
트위터로 퍼가기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공유하기

댓글목록

  • 음 맛나겠다
    요사랑
    2019.07.15.
  • 누룽지인줄여~~ 맛나겠다~~^^
    여유
    2018.10.16.
  • 쪽득하니 맛나보여요
    미나미엄마
    2018.07.26.
  • 저도 좋아라 하는데 먹고파요
    My Lovesel
    2018.07.26.
  • 바삭~ 고소~ 맛 있겠어요~
    오늘 저녁에 해봐야겠어요.
    그로칼랭
    2018.07.14.
  • 감자전,먹고싶어요 ㅋ 맛있겠어요.
    백합
    2018.07.12.
  • 네 감자를 갈아서했구요 감자물은 사용하지않고 버린후 소금간으로 버무림됩니다
    어르신들이 드실거면 다른채소 조금 첨가해서 만들어도 맛있어요
    나마스테
    2018.07.12.
  • 감자를 갈아서 구운건가요?...
    임성숙
    2018.07.12.
  • 담백하니 맛나죠^^
    안수연
    2018.07.11.
  • 음~~~고소함이 제게까지^^
    한영란
    2018.07.11.

댓글달기 해당 게시물 관련 의견이나 문의사항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

로그인 후 글을 작성할 수 있습니다
포토갤러리 최신글
사진등록
복숭아
복숭아
요사랑
요사랑
모바일에서 등록 (1)
한승주
팽옥희
복숭아
한영란
요사랑
임성숙
모바일에서 등록 음~ (2)
한영란
정민희
복숭아